2020년 04월 02일 목요일
자동로그인 

필뉴스

정치
경제
사회/문화

교민뉴스

교민뉴스
지방소식
업체탐방
화제의인물

오피니언

컬럼
Pinoys Say독자투고
만평&만화

정보마당

구인구직
사고팔고
부동산/하숙
질문과답변

   동영상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암파투 ...
[김은 ...
파퀴아 ...
[편집 ...

 현재위치 > 마닐라서울 > 교민뉴스 > 교민뉴스


빙그레, 필리핀현지인 사랑 듬뿍 받아

 

메로나•엔초•빵또아 빙과류 불티나게 팔려
 

뉴스일자: 2010-06-24
 

 

사진설명: MAFBEX 전시장에서 한국 아이스크림을 찾는 필리핀 사람들.

 

빙그레가 필리핀현지인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다.

 

지난 616()부터 20()까지 개최된 마닐라 식음료 전시회(MAFBEX)에서 첫 선을 보인 빙그레는 브랜드 이미지 메이킹을 성공시켰다. 특히 빙그레 빙과류는 현지인들 사이에 불티나게 팔리며 필리핀인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가장 많은 인기를 얻은 빙과류는 메로나, 엔초, 빵또아. 이 중 메로나는 사각형의 이색적인 아이스크림으로 현지인들의 이목을 끌며 메로나 돌풍을 일으켰다. 엔초의 경우, 필리핀 피니빅(Pinipig) 아이스크림 맛과 비슷해 선풍적인 인기를 얻었다. 메로나를 좋아하는 셜리 하우(Sheryll Sy Hau·필리핀 대형 할인 마트 Pure Gold 유통업자) 씨는 필리핀 아이스크림과 다르게 너무 달지 않고 입안에 부드럽게 감기는 맛이 한국 아이스크림의 참 매력이라고 말했다.

 

이 밖에도 총 60여가지의 다양한 빙그레 제품이 전시됐으며 바나나 우유와 야채 타임 스낵 등은 기대 이상으로 좋은 반응을 얻었다.

 

빙그레 홍보를 직접 나선 교민유통업체 아씨 신마트는 이번 전시회 마케팅 기획 전략으로 소주잔 만한 종이컵을 따로 제작해 빙그레 제품을 시음, 시식하게 했으며 전시장 가운데 대형 TV를 통해 한류열풍을 누비는 소녀시대, 이종격투기 추성훈 선수 등이 빙그레를 선전하는 CF를 방영했다. 아씨 신마트 신동준 과장은 빙그레 아이스크림의 폭발적인 반응에 향후 2~3년 안에, 필리핀에서 한국 아이스크림을 언제 어디서나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아씨 신마트는 빙그레를 비롯해 백설, 농심, 오뚜기 제품을 유통하며 그동안 여러 차례 전시회, 판족전 행사를 통해 한국식품을 알리는데 일조하고 있다.

 

한편 마닐라 식음료 전시회는 필리핀에 다양한 식음료 제품을 홍보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창출 및 음식문화 교류를 위해 매년 열리는 가운데 아씨 신마트를 비롯해 Korea Techno Pack, 서울마트 등 세 한인업체가 참가했다.

장혜진 기자 wkdgpwls@manilaseoul.com

 


 

교민뉴스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을 입력하세요)

뉴스스크랩하기

검색부분

  공지사항

명사초청 특강시리즈
[대사관 ]택시 강도 ...
[대사관 ] 보이스 피...
[부인회] 공지사항 (7...

  질문과답변

해외에 계신 한인동포...
베이징마사지; 베이징...
부끄럽지만 여러분들...
오케이카지노ぢ『 R n...

  설문조사

Q 필리핀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곳
  보라카이
두마게티
세부
바귀오
보홀